스포츠토토-베팅-홈팀 위주 > 토토

본문 바로가기

스포츠토토-베팅-홈팀 위주

페이지 정보

작성자배트맨토토 댓글 0건 조회 251회 작성일 21-04-08 14:04

본문

스포츠토토-베팅-홈팀 위주


스포츠토토 배팅-홈팀 위주 베팅


스포츠토토의 대상 경기의 대부분이 각국의 리그로 되어 있다.

야구토토의 경우 KBO-한국프로야구MLB-미 프로야구가 있으며 축구토토는 스포츠토토 최다 대상 경기가 있는 만큼 K-리그, 프리미어 리그, 라리가, 세리에A, 분데스리가 등이 있습니다.

시즌 시작과 함께 많은 경기를 치르기 때문에 홈. 원정 성적 즉 Home&Away에 대한 스포츠토토 분석이 중요하다.

과연 Home&Away가 경기 결과에 끼치는 영향은 어느 정도인지 알아보도록 합니다.

우선 스포츠토토 게임의 종목별 리그별로 나누어 봅니다.

종목별 리그별로 그 비중이 다르긴 하지만 스포츠토토 결과에 끼치는 영향력만큼은 확실히 존재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홈 경기의 경우, 익숙한 경기장, 이동 거리, 관중 응원, 심판 홈콜, 기후, 지리 등 다양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다 같은 조건으로 스포츠토토 분석을 하면 안 되고 종목별 그리고 리그별로 가중치를 다르게 주어야 합니다.

예를 들자면 야구, 농구 같은 경우 이동 거리와 기후, 지리 등에 큰 영향을 받는 편입니다.

그러나 축구는 위의 영향보다는 관중들과 구장 분위기에 큰 영향을 받습니다.

특히 중남미 프로축구리그의 경기는 홈 서포터즈들의 광적인 응원의 영향이 크기로 유명합니다.

실제로 축구 같은 경우 코로나 사태 이후 무관중 경기가 계속해서 펼쳐졌을 때, 과거보다 원정팀의 승리 확률이 대폭 상승하는 것을 스포츠토토 데이터를 통해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스포츠토토 배팅은 홈팀이 우선이라는 말도 있으며 데이터상으로도 나와 있습니다.

최근 들어 과거에 비해 홈.원정의 격차가 줄어들긴 하였다지만 여전히 4:3:3의 비율로 홈팀의 승률이 높은 편입니다.

중남미 프로축구리그 같은 경우 리그 평균 홈 승률이 70%를 넘어가기도 합니다.

홈팀이 페널티킥 반칙을 얻은 횟수만 보더라도 과거에는 홈팀의 PK가 평균 6~70% 정도로 많았습니다.

지금도 홈팀은 58% 정도의 비율로 높은 편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홈팀 위주 베팅은 홈팀의 익숙한 환경, 홈 팬들의 일방적인 응원, 거리가 멀 경우 컨디션 조절, 거리가 멀 경우 시차 적응 등 많은 이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여기에 사소한 부분인 구장의 잔디 길이, 잔디의 미끄러움 정도까지도 홈팀이 유리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결론적으로 스포츠토토-베팅-홈팀 위주 베팅만 선택해도 적중 확률을 높이고 들어가는 셈입니다.

스포츠토토 분석을 하면서 정말 확실한 경우가 아닌 이상 원정 승리는 배제하고 홈팀 위주 베팅을 하는 것이 가장 쉽게 적중 확률을 높이는 방법입니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33건 4 페이지
게시물 검색

스포츠토토 및 카지노대회등의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고 있습니다.
배트맨토토의 입회안내를 상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